로고

연천군-연천군장애인가족지원센터, ‘이음 서포터즈 양성교육’ 교육생 모집

박금채 | 기사입력 2024/05/23 [11:18]

연천군-연천군장애인가족지원센터, ‘이음 서포터즈 양성교육’ 교육생 모집

박금채 | 입력 : 2024/05/23 [11:18]

[연천신문=박금채 기자]    연천군은 다음달 4일까지 연천군장애인가족지원센터와 함께 ‘이음 서포터즈 양성교육’ 교육생을 모집한다고 밝혔다.

 

 

연천군은 2022년도부터 연천군장애인가족지원센터와 함께 유네스코 세계지질공원과 생물권보전지역과 연계한 발달장애인 문화활동가 양성사업인 ‘연천이음메이트’를 추진하고 있으며, 본 사업은 경기북부사랑의열매, KSD나눔재단의 지원으로 운영되고 있다.

 

2023년부터는 주요 지질명소인 재인폭포에서 3명의 이음메이트가 배치되어 활동하고 있으며, 올해는 이들의 활동을 지원할 ‘이음 서포터즈 양성교육’ 과정을 신설했다. 본 교육은 연천군 지질해설사 및 문화관광해설사, 공무원 등 관련 종사자 20명을 대상으로 실시하며, 6월 10일부터 7월 11일까지 연천군다목적복지센터에서 진행한다.

 

교육 내용은 장애 인식개선 교육뿐만 아니라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함께 참여하는 토크 콘서트, 감성 코칭 및 지질 통합 교육 등의 다채로운 구성으로 서로 간의 공감대 형성에 중점을 두고 있다.

 

연천군장애인가족지원센터장은 “이번 교육과정을 통해 이음메이트가 비장애인 해설사들에게 비장애와 장애의 경계를 넘어 유네스코 지정지역인 연천의 역사와 아름다움을 알리기 위해 함께 애쓰는 문화활동가로 인식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군 관계자는 “재인폭포가 2024년 문화체육관광부 열린관광지에 선정된 만큼 이음메이트와 이음서포터즈 간의 협력과 지속적인 역량강화를 통해 유네스코 지정지역의 활성화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